태그 : 캐나다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금, 토의 기록 (포, 서점, 와플...)

겨울이다. 포의 계절이다. 작년 이맘때쯤엔 열심히 포 먹으러 다녔는데 요샌 햄버거에 꽂혀서 소홀하고 있다.허나 추운날 이 뜨끈한 국물이 떠오르는건 어쩔 수 없다.차이나 타운. 자세히 보면 일반 금은방의 업무라고 보기 어려운 부분이 하나...그나저나 저런걸 큰길에 대놓고 세워두다니.국기에 대고 코푸는, 한국이라면 상상도 하지 못할 일.직원 분위기를 풍기는...

늦가을 거리 풍경

그냥 찍은거.셔터스피드 2초.

발코니의 세계유산

어제 오후부터 24시간 넘게 눈이 내리고 있다. 계속 미친듯이 오는건 물론 아니지만 제법 많은 양이 내렸음은 분명하고 이는 발코니를 통해 확인할 수 있었다. 다시한번 강조하지만 위엔 윗집의 발코니가 나와있다. 즉 위가 완전히 뚫린건 아니라는 이야기.이번 눈언덕의 각도는 이전의 것보다 더 날카롭다. 에헤라 디야.발코니에 쌓인 눈을 보고 '이정도면 눈사람 ...

모카치노 근황

ideal coffee 이주쯤 전인가. 동생에게 보여주고 싶은 마음 반, 기왕 다운타운 나옴 김에 들르고 싶었던 마음 반으로 간만에 찾았다.모카를 주문하고 별 생각없이 제작과정을 보는데 뜻밖의 장면을 보고 말았다. 우유 댑히는 통에 네스퀵 시럽을 짜 넣는다? 속에 뭐가 들었는지는 보이지 않지만 아마 흰 우유겠지? 그런데 내가 알기론 이집은 유리병에 담긴...

Ideal Coffee (East), 1560 Queen Street East (Closed)

켄징턴 마켓에 있는 ideal coffee는 차이나 타운과 가깝고 접근성이 좋아 근처에 들르면 종종 찾곤 했었다. 라곤 해도 한달에 한번, 많아야 두번 정도이지만. 홈페이지를 통해 토론토 시내에 Ossington, Queen St E에 두곳이 더 있음을 알게 되었지만 어징턴쪽은 가까이 갈 일이 없어서 갈 생각도 해보지 않았고, 퀸쪽은 ...

Ideal Coffee (Kensington Market), 84 Nassau Street

2008/06/24 16:05 1차 입력켄징턴 마켓은 보헤미안 히피구역 개성있는 소규모의 가게들, 비교적 저렴하고 캐주얼한 음식들과,바로 주위가 주택가인지라 생활용품, 식용품, 견과류, 육류, 치즈, 생선가게들도 들어서있는 사람냄새 물씬 나는 동네. 인터넷의 강력한 추천(에스프레소)으로 찾아간 Ideal Coffee. 간판의 이 그림이...

Dark Horse Espresso Bar, 682 Queen Street East

오오 이런 낡은 분위기의, 조금 거칠어 보이면서도 사람들의 손길에 매끈한 테이블 너무 좋다.소위 말하는 '앤틱'한 분위기가 곳곳에서 물씬. 차도 판다.안타깝게도 여길 찾아간게 한달도 더 되었기에 자세히 기억은 나지 않지만 내 입에는 정말 잘 맞았다.계통으로 치자면 ideal 커피와 비슷한 느낌인데 그보다는 조금 정제된 느낌. 허나 단맛이 너무 죽는 일 ...

080702 Montreal D8; Don't know why

11:31 어젠 정말 평생 잊지 못할 밤이었어! 라고 말하고 싶지만 실은 그렇지도 않다. 너무나 많은 인파가 몰리는 바람에(아마 가장 많은 인원을 동원한 공연이 아니었나 싶다) 사람에 치여 육체적, 정신적으로 조금 피곤했다. 하지만 그들의 무대는 뜨거웠고 여행을정리하는 마지막 이벤트(더이상의 이벤트?는 없기를 바라며)로 이보다 더 뜻깊은 일은 없으리라....

080701 Montreal D7; Drinking in L.A.

11:41 주말이 끝나니 반쯤 방을 떠났다. 일어나 샤워실로 가기위해 세면도구들을 챙기는데 누군가 문을 따고들어온다. 그냥 그런가보다하고 슬쩍보니 여자?! 남친 찾으러 온건가 했는데 그것도 아니고 바로 침대로 가더니자기 짐을 정리한다. 이방 혼실이었단 말인가? 아니면 저여자... 사실은...? 당혹스럽다. 그나저나 인도계의2세? 서구화된 느낌. 벙쪄서 ...

080630 Montreal D6; 5년 후에 다시 오자

13:32 자고 일어나면 조금 정리가 될 줄 알았는데 오히려 더 복잡한 기분이다. 어젯밤 일들이 꿈만 같다. 아니, 차라리 꿈이었으면 좋겠다. 일단 씻고 바깥으로 나왔다. 역으로 향하던 중, 전화의 진동이 울린다.그다. 받지 않았다. 메세지를 남겼지만 지금은 확인하고 싶지 않다. 평소엔 인기가 너무많아 들어가기힘드니 평일 브런치를 노리라는 한 추천으로 ...
1 2